본문 바로가기
[오디오래빗] '집콕 라이프' #돌밥돌밥 삼시 세끼에 간식까지

[오디오래빗] '집콕 라이프' #돌밥돌밥 삼시 세끼에 간식까지

00:00 00:00
  • 입력 2020-04-29 13:12:13
  • 수정 2020-04-29 13:12:13
#미니경제 ♪ 이어폰을 귀에 꽂으세요 !.!


[뉴스래빗 미니경제]
경제용어, 생활 경제 주요 이슈를
귀에 쏙쏙 알기 쉽게 전해드립니다.

▽▽PLAY▽▽ 오디오래빗




#돌밥돌밥이 뭐야?

'돌밥돌밥'은 돌아서면 밥하고 돌아서면 밥한다는 신조어입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수시로 밥을 챙겨야 하는 삶이 담긴 표현이죠. 온라인 커뮤니티엔 "눈뜨면 잠들 때까지 밥만 한다"는 글이 많은 공감을 받고 있습니다.

#돌아서면 배고파요 '꼬마 오식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직장인들은 재택근무, 학생들은 원격수업 때문에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졌죠. 특히 아이들의 개학이 연기된 이후 부모들의 '돌밥돌밥'이 많아졌습니다. 아이들이 밥과 간식 등 하루에 다섯 끼를 먹는다는 뜻으로 '꼬마 오식이'라는 말도 생겼습니다.

#돌밥돌밥, 냉동에서 다시 냉동으로

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면서 요리 재료도 변하고 있습니다. 식품업계에 따르면 코로나19 초기 비상식량 판매량이 늘었지만 차츰 냉동 식품과 신선 식품 수요가 많아졌습니다. 요리 재료가 모두 담겨있어 간편히 해먹을 수 있는 밀키트도 판매량이 크게 늘었죠. 기왕이면 집에서 건강식을 만들어 먹자는 분위기도 한 몫 했습니다.

3월 말 4차 개학 연기 발표 이후엔 이런 분위기가 다시 변했습니다. 냉동식품 등 전자렌지, 에어프라이어를 통해 간편히 조리할 수 있는 반조리 식품 판매량이 늘었죠. 또 아이와 함께 만들 수 있는 홈베이킹 재로, 간식류 판매량이 압도적이었습니다.

석가탄신일인 28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4일간의 황금연휴 기간 또 어떻게 보내야 할지 걱정하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습니다.

미니경제 오늘은 #돌밥돌밥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오디오래빗 ? 뉴스래빗 산하 오디오랩 콘텐츠입니다. 정보형, 공감형, 힐링형, 브리핑형 등 주제와 독자의 상황에 맞는 소리 지향 콘텐츠를 연구개발(R&D)합니다. 뉴스래빗이 자체적으로 커스터마이징한 오디오 플레이어를 통해 뉴스래빗 모바일웹 및 PC웹에서 편하게 듣고, 손쉽게 저장하고, 공유할 수 있습니다 !.!

책임= 김민성, 연구= 신용현 한경닷컴 기자 yonghyun@hankyung.com
스토리텔러= 윤민이 아나운서
뉴스래빗 페이스북 facebook.com/newslabi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lab@hankyung.com
안녕하세요. 뉴스래빗 신용현입니다.
뉴스실험실 뉴스래빗에서 토끼집을 짓는 기자입니다 !.!
  • 페이스북 보내기
  • 페이스북에 저장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